법무법인 운율

민사센터소개

Woonyul Center

법무법인 운율 민사·부동산전문센터는?

운율의 민사·부동산전문센터는 대한변호사협회 인증 손해배상 및 부동산전문변호사인 김영근 변호사를 주축으로 업무를 수행하고 있습니다.
법무법인 운율에서 처리하는 모든 민사사건은 민사·부동산전문센터 소속 변호인의 최종적인 검수를 통하여 업무를 수행하고 있습니다.
운율 민사·부동산전문센터는 수백건의 민사·부동산사건을 수행한 경험을 바탕으로 상담부터 변론절차
그리고 판결에 이르기까지 체계적인 법률서비스를 제공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Woonyul Professional

운율만의 전문성

  • 01 같은소송이라도 결과는 다릅니다

    운율은 손해배상전문 변호사인 김영근변호사님을 주축으로 최대한의 승소를 목표로 합니다.
    민사사건의 90% 이상은 손해배상소송으로 결국 얼마큼의 배상금을 판결로받을 수 있는지가 중요합니다.

    같은 손해배상소송이라 하더라도 수백건의 사건을 통한 노하우와 전문성을 바탕으로 의뢰인에게 최대한의 이익을 가져다주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 02 부동산분쟁에 전문성을 더하다

    부동산분쟁은 여러 법률적 쟁점들이 결합되어 있습니다.
    부동산 분쟁은 계약의 이행과 해제, 계약불이행에 따른 손해배상, 부동산 및 건축물의 하자담보 책임, 주택 및 상가임대차 분쟁등
    종합적인 솔루션을 필요로 합니다.

    운율은 분쟁과 관련된 다양한 법률적 쟁점들을 입체적으로 분석하여 사건을 해결하는 솔루션을 제공합니다.

  • 03 법원의 최신동향 탐구

    민사·부동산사건은 늘 변화합니다. 사회적인 요구와 이슈에 따라 법령이 새로 생기기도 하며 판례가 만들어지고 형량이 변화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법원의 최신 판례와 경향을 파악하는 것은 민사·부동산사건을 진행하는데 있어 중요한 요소입니다.

    운율은 법원의 최신 판례와 경향을 파악하여 운율의 소속변호인과 끊임없이 공부하여, 의뢰인에게 최고의 결과를 선사하기 위하여 노력합니다.

Winning of a Lawsuit

승소사례만이 변호인의 실력입니다

운율 민사·부동산전문센터는 오직 승소사례로 말합니다.
민사·부동산전문변호사는 많습니다.
그렇지만 진정한 민사·부동산전문변호사로 실력이 있는지를 판단할 수 있는 방법은 오직 승소사례를 확인하는 방법밖에 없습니다.

많은 변호사들이 홈페이지와 블로그에 저마다의 승소사례를 올려서 홍보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실제 해당 사건을 수행하였는지 어떻게 수행하였는지 알 수 없습니다.

운율은 100% 직접 수행한 사건들의 승소사례를 게시하고 있으며, 변론과정을 모두 공개하고 있습니다.
민사·부동산전문변호사 중에서도 진정한 민사·부동산전문변호사를 찾고 있다면 법무법인 운율의 민사·부동산전문센터가 그 해답이 될 것입니다.

승소사례 바로가기
Location Info

전국 모든 관할 법원에서
업무가 가능합니다

운율은 전국 모든 법원에서 업무가 가능합니다.
또한 운율의 어느 사무소에서 사건을 의뢰하셨더라도 동일한 법률서비스를 받을 수 있습니다.
운율은 업계 최초 종이없는 전자사무소를 표방하고 있으며,
모든 사건기록은 전자문서를 통하여 클라우드서버를 통하여 관리하고 있습니다.

운율 소속변호사는 언제 어디서는 스마트폰과 테블릿, PC 등으로 사건기록을 검토하고 업무를 수행할 수 있습니다.
이를 통하여 의뢰인과 담당변호사 그리고 민사전문센터에 이르기까지 신속하고 꼼꼼한 업무처리 절차를 완성할 수 있었습니다.

Woonyul Center

의뢰인과 함께 성장한 운율

법무법인 운율은 창립이후 의뢰인과 함께 성장하였습니다.
사건브로커를 통하여 수임하던 관행을 철저히 배척하고 오직 의뢰인들의 선택으로 성장하였습니다.
수원지역에서 시작하였던 법률서비스는 인천과 서울 그리고 일산에 이르기까지 고객분들의 요청으로 성장하게 되었습니다.

앞으로도 법무법인 운율은 변호사의 양심을 지키며 고객분들을 위하여 보다 나은 법률서비스를 제공하자고 노력할 것입니다.

1:1문의 바로가기
  • 대한민국법원
  • 법원경매정보
  • 종합법률정보
  • 검찰
  • 양형위원회
  • 법제처
  • 서울중앙지방법원